본문 바로가기

명언으로 보는 세상

일체유심조(一切唯心造) 모든 것은 내 마음의 조화다(혜국스님)

 

우리 마음은 불가능을 모르는 무한능력을 갖추고 있다.
그러므로 주변에서 일어 나는 일들에 대해 기필코 이겨내겠다는 마음만 있으면 다 극복할 수 있다.

 

인생을 살다 보면 참으로 많은 일들이 일어난다.

하지만 그 대부분은 극복할 수 있는 일들이다.
우리가 이길 수 없는 일들은 거의 다가오지 않는다.
극복하지 못한다 함은 거의가 포기와 좌절이 앞섰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당면한 어려움을 전화위복으로 바꾸어가는 긍정적이요 희망적인 마음가짐이 절대 필요하다.

 

그럼 어떻게 해야 내 마음의 보배창고를 발견하고 또 열 수 있는 것인가?
이 답 또한 마음의 힘을 어떻게 쓰느냐에 달려 있다.

 

옛날, 혼자서 어렵게 유복자를 키운 어머니가 있었다.

아들은 어머니의 사랑 속에서 열심히 공부해서 과거를 보기 위해 한양으로 떠났다.

그 날부터 어머니는 아들의 장원급제를 빌면서 열심히 기도했는데,

며칠 후 병의 목 부분이 부러지는 꿈을 꾸었다.

 

이해할 수 없는 그 꿈으로 인해 불안을 느낀 어머니는

해몽가의 집을 찾았으나, 해몽가는 외출중이었다.

그냥 돌아갈까 기다릴까 망설이고 있을 때, 혼자서 집을 지키고 있던 해몽가의 딸이 말했다.

 

"저도 해몽을 할 줄 알아요. 꿈 이야기를 해보세요."
"아들이 한양으로 과거를 보러 떠났는데, 꿈에 병의 목이 부러지면서 두 동강 나는 꿈을 꾸었다네.

그게 무슨 꿈인가?"

"아드님이 말을 타고 한양으로 가다가, 말에서 떨어져 목이 부러지는 꿈입니다."


그 해몽에 기운이 쑥 빠진 어머니는 고개를 떨구고 집으로 돌아오다가 진짜 해몽가를 만났다.

그리고 꿈 이야기와 함께 따님의 해몽을 들려주었다. 그러자 해몽가가 말했다.

"빨리 되돌아가서 해몽한 딸아이의 뺨을 좌우로 세 대씩 때리고, '꿈을 내 놓으라'고 하십시오.
그렇게 하면 꿈을 다시 찾을 수 있습니다. 제가 다시 해몽해 드리지요."


그 말대로 하여 꿈을 되찾은 어머니는 해몽가에게 처음부터 다시 물었다.

 

"병 목이 부러져 두 동강 나는 꿈을 꾸었습니다. 어떤 꿈입니까?"
"병 목이 있으면 한 손으로 병을 쥐고 다닐 수있습니다.

그런데 병의 목이 부러져 없어지면 한 손으로 쥐고 다니던 병을 두 손으로 받치고 다녀야 하지 않겠습니까?

이는 아드님이 모두가 떠받드는 사람이 된다는 암시입니다. 틀림없이 아드님은 장원급제를 할 것입니다."


그 순간부터 어머니는 더욱 열심히 기도를 드렸고, 아들은 그 기도와 기대에 부응하여 장원급제를 했니다.

 

 

만약 어머니가 해몽가 딸의 해몽에 집착하여 어둡고 비관적이고

불안한 에너지를 아들에게 보냈다면 결과는 분명히 달라졌을 것이다.

그러나 어머니는 해몽가의 새로운 꿈풀이를 믿고, 밝고 희망찬 마음으로 더욱 열심히 기도했다.

그 결과 밝고 고요한 에너지가 염력(念力)이 되어 아들을 보호하고, 좋은 결실을 맺게 한 것이다.

 

우리가 무엇을 어떻게 생각하느냐, 우리의 마음에서 어떠한 기운을 뿜어내느냐에 따라
우리의 운명은 분명히 달라진다. 생각이 운명을 바꾼다.

마음을 어떻게 개척하느냐에 따라 운명의 변화도 얼마든지 가능해진다.

 

마음의 힘, 생각의 힘은 너무나 위대하다.
즐겁고 행복한 생각을 할 때 나오는 입김과 불안하고 초조할 때 나오는 입김을 모아 비교분석해 보면,

전자는 가벼운 흰색 기운인 데 비해 후자는 조금 무거우면서 검은색 기운을 띠고 있다고 한다.

 

 

 

우리 인간은 작은 존재다.

그러나 내가 일으키는 한 생각은 나만이 아니라 가족과 이웃, 지구, 우주,

자연을 변화시키는 역동성과 창조력을 지니고 있다.

여기에 우리가 바른 생각을 일으키고 바른 숨결로 삶을 살아야하는 이유가 있다.

 

일체유심조(一切唯心造)다. 모든 것은 내 마음의 조화다.

나도, 가족도, 이웃도, 사회도 내 마음 따라 바뀐다.

산천초목과 지구의 삼라만상 모든 것이 내 마음과 함께한다.

 

이제 이 마음의 문부터 활짝 열도록 하자.
남편을 향한 마음, 아내를 향한 마음, 아들딸을 향한 마음,

부모를 향한 마음, 친구를 향한 마음, 지금까지 서운했던 이들을 향한 마음,

먼저 이 세상을 떠나 저 먼곳에서 천상락을 누리거나 지옥의 고통을 받고 있을 이들을 향한 마음,

그 모든 이들에게 마음의 문부터 활짝 열어보자.

그리고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마음을 넉넉하게 쓰자.

이 속에 진정한 깨달음이 있다.

이 속에 소원성취의 길이 있다.

 

-혜국스님(충주 석종사)

 

 

  • 추이신 2014.02.06 19:01 신고

    해몽가 딸 꿈풀이 읽다가 육성으로 '헉' 소리 냈어요. 잔잔했던 글이 갑자기 섬뜩해져서!
    저는 워낙 독고다이라, 제 의지가 곧 길이다, 까지는 뻔뻔할 정도로 실천하고 있는데
    다른 사람들에 대한 배려가 많이 부족한 걸 본인도 인식하고 있습니다.
    왠지 글 읽는데 꾸중 듣는 것 같아 제 발이 저리네요 ㅎㅎㅎ
    글 잘 읽었습니다. 오늘 하루 마무리 잘 하세요! ^0^

    • 봉리브르 2014.02.06 21:49 신고

      무슨 일이 생기면 항상 부정적인 해석을 하는 사람도 있고
      또 무조건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사람도 있는데,
      어느 쪽이든 너무 한쪽으로 흐르면 좋을 건 없을 듯합니다.

      그런데 묘한 것은,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해석하는 사람 쪽이
      항상 일이 잘 풀리는 경우가 많은 듯하다는 겁니다..
      그 이유가 뭔지는 모르겠지만요..ㅎㅎ

      잘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래도 날씨가 풀린 듯, 밤바람이 견딜 만했습니다.
      오늘 남은 시간도 편안하고 여유로운 마음으로
      마무리하시기 바랍니다..^^

  • 알라 2014.02.06 21:03

    모든 것은 마음 먹기에 따라 충분히 달라질 수 있다고 생각해요^^

    • 봉리브르 2014.02.06 21:50 신고

      사람이 가진 힘, 그리고 마음의 힘이 그만큼 큰 것이겠지요.
      그 큰 마음의 힘을 충분히 쓰지 못한다면
      억울할 것 같습니다..

      하루 마무리 잘하시고
      편안한 밤 보내세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2.06 21:36

    마음엔 어떤 힘이 있는거 같아요
    내 '안'에 있는 것이지만
    무언가 여러 사람, 공간, 다른 시간때와도 연결되어있는
    그런 기억-메모리 같은걸로,

    가끔, 그렇게 내 안에서 느껴진 마음이
    누군가의 생각처럼 느껴질 때가 있는걸보면요.. ^^

    • 봉리브르 2014.02.06 21:53 신고

      아, 정말 그 말씀이 맞는 것 같습니다..
      여러 사람의 마음이 서로 연결되어서
      시공간을 넘어 교류하는 것..이것도 시크릿의 일종이
      아닐까 생각되기도 하네요..
      끌어당기는 힘..뭔가 강렬히 원하면 누군가가 움직여주는
      그런 경우도 있을 수 있을 것 같고 말입니다..

      귀한 말씀 감사합니다.
      따뜻하고 편안한 밤 보내세요^^

  • 미미르의 샘 2014.02.06 21:38 신고

    ^^ 정말 좋은 글이네요 ㅎㅎ
    앞으로 블로그 자주 놀러오겠습니다. 편안한 밤 되시길~

    • 봉리브르 2014.02.06 21:54 신고

      잘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도 앞으로 자주 방문해서 좋은 글 많이 읽고 배우도록 하겠습니다.
      따뜻하고 여유로운 밤 보내십시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2.06 21:48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 남김없이 2014.02.07 00:29 신고

    일체유심조.
    범인의 마음은 수시로 변하니... 마음이 부리는 요술에
    하루에도 수십번 천국과 지옥을 오가게 되기도 합니다.
    그래서 수양이 필요한 것이겠죠^^

    행복한 꿈 꾸시기 바랍니다.

    • 봉리브르 2014.02.07 07:45 신고

      또다시 새로운 하루가 밝았네요.
      되도록 평온한 마음으로 오늘 하루도 보낼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봄기운이 짙어져 가는 날들
      기분좋게 만끽하시면서
      행복한 금욜 보내시기 바랍니다..^^

  • 빌노트 2014.02.07 08:53 신고

    세상을 바라보는 저만의 긍정 프레임을 가져야겠습니다.
    글솜씨가 너무 좋으셔서 배우고싶네요^^
    오늘도 행복한 하루되세요!

    • 봉리브르 2014.02.07 10:22 신고

      이왕이면 긍정적인 마음을 갖는 것이 오늘 하루를 행복하고
      기쁘게 사는 가장 좋은 방법일 듯합니다.

      따뜻한 말씀 감사합니다.
      즐거운 금요일 보내세요^^

  • 수심修心 2014.02.07 09:08

    추천 여러 번 누르고 싶을 정도로 좋은 혜국 스님 말씀이네요...
    잘 읽었습니다.

  • 2014.02.07 10:59

    상대의 마음을 따뜻하게 해 주는 말이 얼마나 소중한가 일깨워주는 글~^^

    • 봉리브르 2014.02.07 11:24 신고

      요즘은 특히 마음을 따뜻하게 만들어주는 사람이 좋습니다.
      아마 사람들간에 따뜻함이 적어져서 그런 것 같기도 하구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2.07 11:54

    좋은 글이네요.. 많이 가졌어도 적게 가졌어도 , 많이 배웠어도 많이 못배웠어도. 아무나 자기 맘대로 하고 싶은만큼 할수 있는게 자기 맘인데.. 돈이나 시간으로도 살수 없는 행복을 오직 자기 자신만이 줄수 있다느걸 우리는 가끔 잊고 사는것 같아요.. 맘먹기 달린거라고 항상 속으로 되새기면서도 ... 아직은 욕심이 많은가 봅니다;;
    이곳에 오면 마음이 평안해 지는것 같네요... 자주 놀러 오겠습니다.. 좋은글 잘 읽고 갑니다^^

    • 봉리브르 2014.02.07 12:08 신고

      돈으로 무엇이든 할 수 있을 것 같지만,
      사실은 돈으로 살 수 없는 것도 참 많은 것 같습니다.

      그러다 보면 돈은 잔뜩 가지고 있는데도
      주변에 사람도 없고 사랑도 없고 행복도 없고 희망도 없는
      사람이 가장 가엾은 사람이라는 생각도 들구요..

      게다가 세상에서 가장 무서운 사람이
      돈도 필요없다는 사람과 더 이상 아무것도 잃을 게 없는
      사람이라는 생각도 들거든요..
      돈으로 매수를 하려고 해도 절대로 먹히지 않는 사람이
      돈 많은 사람들이 가장 무숴워하는 사람일 것 같습니다..ㅎㅎ

      넵! 자주 와주시면 정말 반갑고 감사하지요.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