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명언으로 보는 세상

목계지덕 최고의 싸움닭은 목계

 

 

 

자신의 감정을 완전히 통제할 줄 알고, 상대방에게 자신의 빛나는 광채나 매서운 눈초리를

보여주지 않더라도 상대방으로 하여금 무언가 근접할 수 없는 카리스마를 보여주는 사람이 있습니다.

이런 사람을 장자는 목계지덕(木鷄之德)을 가졌다고 합니다.

 

목계란 나무로 만든 닭이란 뜻입니다.

나무로 만든 닭처럼 완전히 감정을 제어할 줄 아는 사람의 능력을 일컫는 말입니다.

다음 글은 장자 달생편(達生篇)에 나오는 이야기입니다.

 


 

 

어느 왕이 투계를 몹시 좋아하여 당시 최고의 투계 사육사였던

기성자란 사람에게 최고의 싸움닭을 구해 최고의 투계로 만들기 위한 훈련을 맡겼다.

 

맡긴 지 10일이 지나고 나서 왕이 기성자에게 물었다.

"닭이 싸우기에 충분한가?"

기성자는  이렇게 대답했다.

"아닙니다. 아직 멀었습니다. 닭이 강하긴 하나 교만하여 아직 자신이 최고인 줄 알고 있습니다.

그 교만을 떨치지 않는 한 최고의 투계라 할 수 없습니다."

 

10일이 지나 왕이 또 묻자 기성자는 대답했다.

"아직 멀었습니다. 교만함은 버렸으나 상대방의 소리와 그림자에도 너무 쉽게 반응합니다.

태산처럼 움직이지 않는 진중함이 있어야 최고라 할 수 있습니다."

 

10일이 지나 왕이 또 묻자 그는 이렇게 대답했다.

"아직 멀었습니다. 조급함을 버렸으나 상대방을 노려보는 눈초리가 너무 공격적입니다.

그 공격적인 눈초리를 버려야 합니다."

 

10일이 지나고 왕이 또 묻자 기성자는 대답했다.

"이제 된 것 같습니다. 이제 상대방이 아무리 소리를 질러도 아무 반응을 하지 않습니다.

이제 완전히 마음의 평형을 찾았습니다. 나무와 같은 목계가 되었습니다.

닭의 덕이 완전해졌기에 어느 닭이라도 그 모습만 봐도 도망갈 것입니다."

 

 

 

 

 

 

望 之 似 木 鷄, 其 德 全

망 지 사 목 계, 기 덕 전

 

보기에 흡사 나무로 만든 닭과 같으니, 그 덕이 완전하구나!

 

 

 

장자가 이 고사에서 말하고자 하는 최고의 투계는 목계다.

목계가 되는 데는 세 가지 조건이 있다.

 

첫째, 자신이 제일이라는 교만함을 버려야 한다.

둘째, 남의 소리와 위협에 민감하게 반응해서는 안 된다.

셋째, 상대방에 대한 공격적인 눈초리를 버려야 한다.

 

교만과 조급, 그리고 공격적인 눈초리를 완전히 평정한 사람의 모습이 목계의 덕을 가진 모습이다.

 

어깨에서 힘을 빼면 진정 최고가 됩니다.

 

 

▶ 목계지덕, 장자 - 박재희 <3분고전> 중에서

 

  • mindman 2014.06.27 08:04 신고

    저는 아직 첫째 10일 째 투계예요. ^.^
    이걸 목계지덕이라고 하는군요.

    저는 목계의 우화라고 생각해서 목계지우라고 해왔는데요.
    포정의 도와 함께 제가 가장 좋아하는 장자의 사상입니다.

  • 포장지기 2014.06.27 10:03 신고

    오늘부터 목계 지덕을 위해
    공부 하겟습니다^^ ㅎㅎ

  • 2014.06.27 10:52

    아~ 장자는 대단한 분이군요. 진정 최고의 카리스마를 지닌 사람의 풍모를 보여줍니다.
    최고가 되기 위해선 교만, 조급을 없애고 공격적인 눈초리를 없애야한다는 말은 좀 어폐가 있어 보입니다.
    다만 거꾸로 말하면 느낌이 확 옵니다만,
    최고는 교만할 이유도 없고, 조급하지도 않으며, 공격적인 눈초리를 할 필요도 없다.
    꽉 찬 사람은 풍기는 분위기가 다르다는 겨죠. 분위기만 내는 최고와는 달리 말이죠.
    목계지덕...최고의 경지!!!

  • 에스델 ♥ 2014.06.27 11:14 신고

    항상 교만함을 경계해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목계가 되는 세가지 조건 잘 기억하겠습니다.^^
    행복한 금요일 보내세요!

  • 가슴이 따스한 사람 해피 2014.06.27 12:13

    지금 우리 사회에게 필요한 진정한 덕목이 아닌가 생각해 봅니다.
    교만함과 조급함 공격적인 자세까지도 버릴 수 있는...

    가슴이 따스한 사람 해피 드림

  • 빈티지 매니아 2014.06.27 14:42

    목계지덕은 또 듣는게 처음인데요
    요새 봉리브르님 덕에 점점 유식해져가고 있는듯해요 ㅎㅎ
    아 이거 일번 사항에 해당되는데 ㅎ
    3번은 아예 해당사항이 없고요

    오늘도 새겨들을 말씀 잘 새겨보겠습니다

  • 최고를 꿈꾸며 2014.06.27 15:01

    어깨에 힘을 빼면..... 비거리가 늘어납니다. ㅎㅎ

    마지막에 한마디씩 적어주시는 저 글들이 참 좋네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6.27 15:20

    감정을 제어할 줄 아는 사람의 능력...정말 중요하네요.
    나무가 주는 의미가 이런거구나.~~ 그래서 숲을 거닐면 위로가 되는구나.~~
    여러 생각과 기억들이 오고가네요...
    함께 있으면 닮아진다고 하죠.
    우리가 더 자주 자연과 대화하는 시간을 가져야 하는 이유일거예요.
    나무가 숲이 되듯이,
    한 사람, 한 사람 '목계지덕'을 마음에 새기는 이 시간이 좋네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6.27 16:36

    큰 아들이 고등학교에 진학하기 전에
    진로에 대해 서로 서슴없이 이야기를 하다가
    엄마의 교육방법에 관해 어떻게 생각하냐고 물었더니
    목계지덕의 사자성어를 일컬어 얘기를 해주더군요.
    좋게 생각해주는 아들한테 고마운 마음이 들었어요.
    목계지덕의 지혜로움을 다시금 마음에 깊이 새겨 봅니다.감사해요.

  • allbebe 2014.06.27 19:45 신고

    오랫만에 좋은 이야기를 다시금 접하게 되서 좋았습니다.
    짖는개는 물지 않는다...는 얘기도 생각나네요~ ^^

  • 릴리밸리 2014.06.27 20:19 신고

    세가지 조건중에 둘째가 걸리네요.
    목계지덕을 알아 갑니다.
    행복한 주말 되세요.^^

  • D00kie™ 2014.06.27 22:02 신고

    목계지덕을 만들어 싸움에 이기면 다시 교만해지지 않을까 걱정이네요
    저는 이런 덕을 쌓다가 뛰처나가 고래고래 소리를 질러야 하는 스타일이라
    왜 이래야 하는지 잘은 모르겠지만 선생이 없는 요즘 세상에서 이런 훌륭한 모습을 보이는
    사람을 눈을 씻고 찾을래야 찾을 수가 없으니 어려운 덕목인듯 보입니다.

    이 댓글에서 전 아직 멀었다고 말하고 있지요?
    그렇습니다. 전 그런사람입니다. 하지만 가끔 그런 사람을 만나는 경우가 있는데
    숨막혀 죽을 것 같은 사람이 그런 스타일 같습니다.

    공연히 사람 주눅들게 하는 그런사람요 하지만 예수라는 분은 어린아이도 다가가기 쉬웠다고 하니
    싸움닥? 을 어감이 이상하지요?

    다시, 사람을 싸움닥 맹그러 어디 쓸데 있겠습니까? ㅋㅋㅋㅋ

  • D00kie™ 2014.06.27 22:54 신고

    추가 질문 올립니다.
    여기 공감 하트 박스는 어떻게 달으신 건가요?
    저는 포스팅해도 안달리네요 ㅠㅜ

  • 영국사는 크리스 2014.06.28 05:52 신고

    사람은 감정을 가졌기에 나무나 돌과 다르지만
    그러기에 그 감정을 다스릴 줄 알아야 하겠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