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와 멀어지는 4가지 행동요인을 제거하라 - 비난 불평 변호 정당화

부와 멀어지는 4가지 행동요인을 제거하라 - 비난 불평 변호 정당화

 

사람들은 열등해서가 아니라 죄책감, 수치심, 두려움 때문에 비난하고, 불평하고, 변호하고, 정당화합니다. 그리고 그 두려움을 다루는 유일한 방법은 다른 사람들을 몰아세우는 것입니다. 하지만 부를 이루기 위해서는 이러한 부와 멀어지는 행동요인을 제거하는 것이 필수조건입니다.

 

자수성가한 백만장자 사업가 롭 무어가 들려주는 [부와 멀어지는 4가지 행동요인을 제거하라 - 비난 불평 변호 정당화]입니다. 통제 가능한 모든 일에 책임을 지고 비난, 불평, 변호 혹은 정당화하지 말고 나머지 일들은 내버려두거나 받아들이는 데 필요한 지침이 될 것입니다. [부자가 절대로 하지 않는 행동]도 함께 올립니다.

 

부와 멀어지는 4가지 행동요인을 제거하라 - 비난 불평 변호 정당화

 

 1  비난

 

당신은 정부나 시스템, 은행, 정치인, 정책 입안자, 언론, 고객, 구매자와 판매자, 부유하지만 사악한 사람들을 모두 비난하곤 한다. 하지만 그래봐야 달라지는 건 아무것도 없다. 그들 중 누구도 당신에게 전혀 신경을 쓰지 않기 때문이다. 당신은 더 나아지지 않고 더 치졸해진다.

 

우리 모두 스스로 자초한 비난의 피해자들이다. 더 이상 자책하지 말고, 모든 사람과 모든 것을 비난하는 것을 중단하고, 인생에서 일어나는 모든 통제 가능한 일에 전적이고 궁극적인 책임을 지는 데 매진하라. 그러면 통제할 수 있는 일들을 내버려두고 통제할 수 없는 일들을 비난하는 게 얼마나 시간과 에너지를 낭비하는 일인지 깨닫게 될 것이다. 

 

부와 멀어지는 4가지 행동요인을 제거하라 - 비난 불평 변호 정당화

 

 2  불평

 

좌절, 분노, 불공정, 죄책감에 더해 그 외 부정적인 감정들의 배출구는 비난이다. 이것저것 욕하고 불평한다면 어떨까? 불평을 듣는 사람들이 "나는 정말로 불평을 듣는 걸 즐깁니다. 계속 불평해 주세요"라고 말할까?

 

프린스턴대학에서 ‘기업가정신’을 강의하는 팀 페리스는 팟캐스트에서 '30일 동안 불평하지 않기'에 도전해 보라는 제안을 받았다. 당신도 이런 도전을 해볼 필요가 있다. 30일은 새로운 습관을 만들기에 충분한 시간이다. 마지막 날이 되었을 때 당신은 불평하는 나쁜 습관을 버렸을 수 있다. 이런 변화는 당신의 바깥세상과 당신이 당신 삶에 끌어들이는 사람들과 부에 대한 중대한 변화를 일으키고, 당신의 내적 행복과 안녕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이다.

 

 

 3  변호

 

자신의 입장과 결정을 변호하는 건 완전히 에너지 낭비다. 당신이 뭐라고 말하든 사람들은 자신이 하던 생각을 계속할 것이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당신은 그냥 타인들에게 공정하고 유익한 결정을 내리고, 그들이 하고 싶은 대로 말하고 행동하게 내버려두는 수밖에 없다. 사람들의 비판을 듣고, 미소짓고, 감사하는 법을 연습하는 게 낫다는 뜻이다.

 

더 이상 말하지 말고 묵묵히 나아가라. 스스로의 입장을 변호하고 싶어하는 자신을 붙잡고 함구하라. 그러면 대신 돈을 벌고 변화를 만드는 데 시간을 사용할 수 있다.  

 

 

 4  정당화

 

자신의 결정과 행동을 정당화하다가는 괜히 의심만 산다. 변호처럼 정당화는 시간과 에너지를 낭비할 뿐이다. 굳이 사람들로부터 승인받으려고 할 필요는 없다. 그들은 심지어 당신이 가장 존경하고 신경쓰는 사람들도 아니다. 자신이 진실하게 행동하고 있는지를 본능적으로 알고 있기만 하면 된다. 최대한 저항을 줄이려면 당신의 계획, 당신의 일을 사람들에게 말하지 않는 것이 최선일 때도 가끔 있다.  

 

 

 부자가 절대로 하지 않는 행동

 

- 가난한 사람들이 하는 말 듣기

- 타블로이드판 신문 읽기

- 다른 사람들의 의견이나 말을 무조건 받아들이기

- 군중심리에 휩싸이기

- 변명하기

- 자신의 본모습을 드러내는 걸 두려워하기

- 자신에게 크게 중요하지도 않은 싸움 하기

 

이상, 부와 멀어지는 4가지 행동요인을 제거하라 - 비난 불평 변호 정당화입니다. 도움이 되셨나요?

댓글14 트랙백0

TISTORY 블로그 / 디자인 CMSFactory.NET / 수정 BONLIV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