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책으로 보는 세상

변화와 혁신이 어려운 5가지 이유

변화와 혁신이 어려운 5가지 이유

 

 

변화와 혁신을 주제로 한 책을 읽거나 강의를 들어도 실제로 그런 변화나 혁신을 이룰 수 있을까 하는 데 대해서는 반신반의하는 반응을 보이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책을 읽고, 강의도 듣고, 무엇보다고 변하고 싶은 욕망도 가득한데 왜 변화가 어려운 것일까요? 저마다 여러 가지 사정과 핑곗거리가 있겠지만, [무용지용이 답이다]의 저자 홍석기는 변화와 혁신이 어려운 이유에 대해 이렇게 말하고 있습니다. 

 

홍석기 교수가 들려주는 [변화와 혁신이 어려운 5가지 이유] 입니다. 변화하고 싶어도 고정관념이나 편견에 사로잡혀 머뭇거리고만 있는 사람들에게 한 걸음 성큼 내딛게 해주는 좋은 지침이 될 것입니다.

 

변화와 혁신이 어려운 5가지 이유


 1  아직 견딜 만하기 때문이다


갈급한 상황이거나 절실한 형편이 아니기에 아직 견딜 수 있고, 좀더 살 만하다는 점 때문에 변화가 어려운 것이다. 미룰 수 있는 데까지 미루어놓고, 견딜 수 있을 때까지 기다린다. 그러다가 정말 견디기 힘들고 버틸 수 없을 때는 다른 요인과 주변상황들이 변하게 해준다. 그런데 그때는 너무 늦어 아주 비참하고 고통스러운 변화를 겪게 될지도 모른다. 아쉬운 부탁을 하거나 하기 싫은 일을 해야만 할 때도 결국에는 막판에 몰려야만 행동하게 되는 게 사람의 속성이다.

 

 

 2  고정관념이나 편견에 사로잡혀 있기 때문이다

 

“원래 직장인들은 다 그래”, “요즘 젊은이들은 모두 그렇다니까”, “이 바닥은 원래 그래”라고 일침을 놓으며 모두 같은 생각을 가지고 있다고 믿는다.

 

거짓말처럼 들리는 위로도 필요할 때가 있다. 좀 튀려고 하면 정 맞을 우려도 있다. 그러다 보니 다른 결과를 원하면서 같은 행동을 반복한다. 결과가 달라지길 원한다면 행동이 달라져야 하는데 “우리는 원래 그래” 하면서 같은 방식을 고수하는 것이다. 움직이지 않으면 결과가 없듯이 같은 행동은 같은 결과만 나타낼 뿐이다. 아주 쉬운 원리와 공식이다. 좋은 생각이나 아이디어가 있어서 제안 했다가 그 일을 수습하느라 고생한 적도 있다. 그 다음부터는 어떤 이야기도 먼저 꺼내지 않는다.

 


 3  남의 눈치를 보기 때문이다


‘남들이 나를 어떻게 생각할까? 이렇게 하면 혹시 남들이 흉보지 않을까?’ 생각하며 처음부터 변신과 변화를 거부한다. 그냥 유행을 따르는 게 편하고 남들 하는 대로 따라하면서 중간만 가면 제일 편하다. 타인의 눈치를 살피면서 남의 흉내만 내는 게 편할 수도 있다. 하지만 남의 눈치를 보지 않고 유행을 거부할 수 있는 용기가 절실할 때도 있다.

 

 

 4  “나도 잘 알고 있다”고 착각하기 때문이다


변해야 한다는 것, 그 정도는 알고 있어야 한다는 것이 변화를 어렵게 한다. 그러나 아는 것과 하는 것엔 차이가 있다. 많이 배운 사람들 모두가 업무성과가 높은 것은 아니다. “아는 게 힘이다”라고 프랜시스 베이컨은 말했지만, 아는 것은 아는 것일 뿐, 아는 것만큼 실행하고 실천해야만 성과로 나타난다. 그래서 “아는 게 병이다”라는 말이 있다.

 


  5  마찰을 피하고 단념하거나 포기하는 게 가장 쉽기 때문이다

 

상사와 부딪치는 게 싫고 부하와 다투는 게 귀찮아서 입을 다물게 되는 경우가 많다. 자유롭게 표현하지 못하는 분위기에서 조직의 성과는 나아질 수 없다. 실패에 대한 두려움이 단념하게 만든다. 가장 말하기 힘든 상대가 가족일 수 있다. 행여 마음을 다치게 할까봐 해야 할 말을 못하고 끙끙거리며 속만 태운다. 말다툼이 싫어서 회피하게 된다. 불편한 상대방과 정면으로 마주치는 게 두려워 피하게 되니까 문제가 해결되지 않는다. 좋은 책을 쓰고 싶은 욕심은 있지만 행여 창피당할까봐 걱정되어 시도조차 하지 않는 사람들도 많다.


아는 것과 실천하는 것 사이에는 엄청난 차이가 있다. 실행에는 땀과 눈물이 필요하고, 심하면 피를 흘릴 수도 있다. 그런 실행을 위해서는 용기가 필요하다. ‘용기란 삶이 주는 상처에 무릎꿇지 않는 것’이라고 했다. 변화와 변신에 얼마나 많은 용기와 대담성이 필요한지 생각하게 하는 글이다. 

 

이상, 변화와 혁신이 어려운 5가지 이유였습니다. 도움이 되셨나요?

  • 이전 댓글 더보기
  • pennpenn 2017.03.08 07:29 신고

    위 다섯가지 모두 변화와 혁신이
    어려운 이유이겠지만
    이를 종합하면 변화에 대한 두려움에서
    벗어나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가만히 있으면 현상유지는 하는데
    괜히 새로운 시도로 평지풍파를 일으킬 이유가 없거든요.
    ㅎ ㅎ

    영하의 쌀쌀한 날씨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환절기 감기 걸리지 않도록 유의하세요.

  • kangdante 2017.03.08 07:51

    변화나 혁신을
    지금과는 동떨어진 곳에 거창한 내용이라는 생각이 오히려 이를 방해합니다..
    변화나 혁신은
    우리의 생활속 .소소하고 조그마한 것에서 찾을 수 있습니다...

  • 空空(공공) 2017.03.08 08:00 신고

    5가지 이유 모두 공감이 됩니다
    변화하지 않아도 견딜수 있기 때문에 그런게 아닌가 생각됩니다
    변화,혁신하려면 새로운 방법을 시도해야 하는데 귀찮고 번거롭기
    때문이기도 할것입니다
    기업은 끊임없이 변화하고 혁신해야 살아 남을수 있듯이
    사람도 자기 계발을 게을리 하지 않아야겠습니다

    공감되는글 잘 읽었습니다
    쌀쌀하다 못해 춥습니다
    환절기 건강 유의하세요^^

  • 푸샵 2017.03.08 08:13 신고

    개인, 기업, 지역과 정부...
    어느 한 곳 변화와 혁신이 필요하지 않은 곳이 없는 시대를 살고 있는 듯 합니다.
    개인적으로는 절실함이 없을 경우 변화는 쉽지 않은 것 같다는 생각이 들기도 해요. ^^
    4차 산업혁명으로 진입하고 있는 요즘
    개인적으로도 변화가 필요하다는 것을 절감하고 있는지라
    오늘 글이 더 와닿습니다. ^^
    꽃샘추위가 여전하네요. 감기조심하시고, 건강한 수요일 보내시길 바랍니다. ^^

  • 에스델 ♥ 2017.03.08 09:36 신고

    '용기란 삶이 주는 상처에 무릎꿇지 않는 것'이란
    글이 마음에 와닿습니다.^^
    아는것과 실천하는 것 사이에는 엄청난
    차이가 있다는 사실에 공감하며...
    변화와 혁신이 필요하다고 생각될 때
    정말 견딜만해서 버텼던 기억도 있고~~
    불편한 상대와 정면으로 마주치는게
    싫어서 피하기도 했던 경험들이 생각나면서
    이제 정말 변화를 어려워하지 않고
    실천으로 옮겨야겠다고 다짐하게 되네요.^^

    꽃샘추위로 인해 날씨가 춥지만,
    따뜻하고 즐거운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 Deborah 2017.03.08 10:04 신고

    구구절절 다 맞는 말이네요. 문제점을 알고 나면 개선할 문제만 남았으니 좀 쉽지 않을까 하는데도 습관이라는 나쁜 버릇은 어쩔 수가 없는것 같습니다. 오늘도 멋진글 감사히 잘 봤습니다.

  • T. Juli 2017.03.08 10:13 신고

    고정 관념 정말 고치기 어렵지요

  • 하늬바람 2017.03.08 10:21

    제가 하고 있는 모든 것들이네요. ㅠ
    알면서도 쉽지 않더군요
    고운 날 되십시오

  • PinkWink 2017.03.08 10:55 신고

    제 경우는 공포... 변화에 대한 거부감.. 인듯 해요ㅠㅠ. 바뀌어야지.. 하는데도 잘 안되요^^

  • 『방쌤』 2017.03.08 14:17 신고

    저의 경우는 고정관념이나 편견이 가장 큰 벽 같습니다.
    늘 이렇게 해왔는걸 뭐~ 이렇게 해도 좋았던 기억이 있는데 뭐~
    이런 경우가 많거든요. 가끔 길을 걷다 새로운 골목길이 눈에 띄어도,,,
    늘 가던 길로만 다니는 제 모습을 발견하게 됩니다.
    어릴 때는 궁금해서 무조건 발을 들여 놓고 보는 스타일이었는데 말이죠,,,

  • 참교육 2017.03.08 14:19 신고

    기득권을 지키기 위해서 변화를 거부하는사람... 살만한 사람 그리고 당장 변하지 않으면 생명을 이어가기 어려운 사람...그런 관점에서 보면 다른 답이 나오겠지요.

  • 아직은 견딜만 하다...
    너무 공감되는데요?

  • 세리아넷 2017.03.08 19:32 신고

    이건 뭐라 반박할 수 없네요.ㅋㅋㅋ
    너무 공감됩니다.^^

  • 도느로 2017.03.08 20:47 신고

    역시 자신과 주변상황과의 타협이 발전을 막는 요소같아요.
    변화는 분명 오지만 그 시간이 더뎌지는 것..그것도 참 큰 손실인데 말이죠.
    개인경영에서도 참 필요한 글 같습니다.
    잘 보고갑니다. ^^

  • 탈리타쿰 2017.03.08 21:21 신고

    저도 변하고 싶은데 정말 어렵습니다 ㅠ
    그래도 이렇게 좋은 글을 접하니 다시 도전이 됩니다^^

  • komi 2017.03.08 21:25

    변화와 혁신이라는 단어는 단어가 주는 힘이
    지금을 수정하라는 것이 내포되어 있어서
    아마도 무서운 단어라 생각합니다.
    저 역시도 현실을 투덜대면서도 그저
    오늘도 무사히를 외치며 하루하루 사는듯합니다.
    그것이 바로 변화와 혁신이 어려운 이유를 보니
    모두 내 안에 있는것이라 걱정이 앞섭니다.
    오늘도 좋은 글 공감 100입니다.

  • 둘리토비 2017.03.09 00:25 신고

    주저하는 것을 거부하겠습니다
    과감히 변화에 대한 의지, 이것을 드러내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 드래곤포토 2017.03.09 00:43 신고

    변화와 혁신 어려운 주제네요
    쉬운일은 아니죠
    좋은시간 보내세요

  • *저녁노을* 2017.03.09 06:24 신고

    변화...혁신...
    참 어려운 일이더라구요.
    ㅎㅎ

    공감되는 글 잘 보고갑니다.

    즐거운 목요일 되세요

  • 팡이원 2017.03.09 06:46 신고

    좋은글 공감이 되는글 잘 보고 가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