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상으로 보는 세상/건강/생활

여름철 수면법 목은 차갑게, 베개는 북쪽으로!

 

 

 

 

오늘 포스팅은 지난달에 올린 무더운 날에도 쾌적하게 잘 수 있는 <여름철 수면법>에 이어

수면진료 전문가이자 [수면테라피]의 저자 미야자키 소이치로가 들려주는

<열대야에도 쾌적한 잠을 이루게 해주는 수면법> 2탄입니다.

하나는 목 뒤쪽을 차갑게 적신 수건으로 시원하게 해주는 방법이고,

또 하나는 베개를 북쪽으로 두고 자면 혈액순환이 잘돼 숙면을 이룰 수 있다고 합니다. 

월드컵경기 때문에 컨디션이 나빠졌거나 수면부족이 되신 분들도 참조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여름이 되면 몸이 축축 처진다.

피곤이 쌓이고 식욕도 없어진다.
밤에도 잠이 잘 안 오고, 왠지 만사에 의욕도 생기지 않는다.

 

이런 증상들은 일 때문에 지쳤다기보다는 더위를 먹은 사람의 전형적인 모습이다.

더위를 먹으면 몸이 늘어지고, 금세 피곤해지고, 식욕이 떨어지고,
무기력해지고, 짜증이 치미는 증상들이 주로 나타난다.
몸이 더위를 이기지 못하고 포기해 버린 상태다.

 

원래 인간은 체내온도를 자연히 조정하는 능력을 갖고 있다.
더울 때는 체온을 일정히 유지하기 위해 몸속에 쌓인 열을 땀을 흘려서 발산시키면 된다
.
이 지시를 내리는 것이 자율신경시스템인데, 
너무 더워지면 이 기능에 부하가 걸려 컨트롤할 수 없는 상태에 빠지게 되는 것이다.

 

자율신경의 기능이 저하되면 위장의 움직임이 둔해지며 식욕이 떨어진다.
또 체온을 조절하는 데 필요한 에너지가 대량으로 소비되어

기초대사에 필요한 비타민 등의 영양소도 부족해진다.
그리고 식욕이 떨어지면 몸에 필요한 영양소를 섭취하는 것도 어려워져서

체력이 떨어질 뿐 아니라 외면적인 젊음도, 체내의 젊음도 유지하기 힘들어진다. 
이것은 바꿔 말하면, 더위먹는 것을 막으면 ‘신체의 노화’도 막을 수 있다는 이야기가 된다.

 

 

 

 

더위를 먹는 것을 예방하고 해소하기 위해서는 질좋은 수면을 취하도록 해야 한다.

충분한 수면을 취하지 못하면 피로회복이 어려워지며 피로가 몸에 쌓이게 된다.

이렇게 쌓인 피로는 명백히 노화를 촉진하는 원인이 된다.

 

그렇다고 에어컨을 틀어둔 채 자게 되면 다음날 오히려 몸이 무겁게 느껴지거나

성가신 여름 감기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그러므로 에어컨 온도는 너무 낮지 않게 설정해 두고,

반드시 타이머를 이용하여 자동적으로 꺼지도록 하자. (한 시간 정도면 충분하다.)

 

 

 

 

또한 잠이 잘 안 올 때는 차갑게 적신 수건으로 목을 감싸 시원하게 해주자.
목 뒤쪽을 식혀주면 뇌에 가까운 굵은 경동맥을 식힐 수 있다.
그리고 그렇게 시원해진 혈액이 뇌로 흘러가게 되기 때문에
뇌의 온도(뇌내온도)를 낮출 수 있다.
뇌의 온도를 낮춰주는 것은 안티에이징 의학적으로도, 더위를 물리치는 대책으로도 매우 중요하다.

 

감기에 걸려 열이 나면 몸이 무거워진다.
뇌내온도가 30도를 넘으면 뇌속에서 혈액순환이 잘 안 되어 의식이 몽롱해지기 때문이다.

뇌 속의 온도는 30도 미만으로 유지해야 한다.

원래 밤에는 체온이 내려가 잠이 잘 오는 것이 정상인데,
열대야는 체온이 자연스럽게 내려가는 것을 방해하고 불면증에 시달리게 만든다.

하지만 지금 설명한 대로 목을 차갑게 식혀서 뇌속 온도를 낮춰주면 잠이 잘 오게 될 것이다.

 

 

 

 

그 외에도 조금 놀라운 이야기이지만, 베개를 북쪽으로 놓아보자.
그 이유는 인간의 체내에는 미약한 전류가 흐르고 있는데,

이는 지구의 자장(地磁氣)과 관련이 있다.

그래서 북쪽으로 자는 것이 혈액순환에 좋다고 한다.
여름의 숨막히는 열대야가 찾아오면 베개를 북쪽으로 놓고 편안하고 깊은 수면에 빠져보자.

 

 

  • 릴리밸리 2014.06.19 08:28 신고

    더위를 먹은 것은 아닌 것 같은데 몸이 추~욱 처지네요.ㅎㅎ
    잠을 몇번씩 깨기도 하는데 베개를 북쪽으로 놓고 자 봐야겠습니다.
    혈액순환에 좋다니 당장 실천해 봐야겠어요.감사 합니다.^^

    • 봉리브르 2014.06.20 20:17 신고

      넵! 더위가 찾아올수록 숙면을 취하기가
      점점 더 어려워지는 것 같습니다.
      잠이 잘 안 오시면 북쪽으로 베개를 두고
      주무시면 좋다고 하니 한 번 해보세요..^

      오늘은 꿀잠 이루시기 바랍니다..^^

  • 에스델 ♥ 2014.06.19 09:11 신고

    오늘부터 베개를 북쪽으로 놓고 자야겠습니다.^^
    수면이 노화에도 영향을 미치는군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행복한 목요일 보내세요!

    • 봉리브르 2014.06.20 20:18 신고

      확실히 잠을 못 자면 얼굴도 꺼칠해지고
      피곤해 보이는 모습인데, 이게 계속되면
      정말 노화로 가버릴 것 같기도 합니다..ㅎㅎ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6.19 10:06

    북쪽으로...오늘 부터라도 당장 실행에 옮기겠습니다.^^
    고운 날 되세요.^^

  • D00kie™ 2014.06.19 10:42 신고

    헐 여태 남쪽으로 잤는데요..

    여름철 수면은 그져 음주수면이 최고죠..
    시원하게 맥주 마시고 ㅋㅋㅋㅋ

    자다가 더워서 벌떡 일어나 샤워한번 하구요..

    밖에서 애들 시끄럽게 노는 소리 안들려서 잠자기 좋습니다.
    음주수면이요..

    창문 열고 자야하니 별수가 없죠...

    저는 요즘 레이벤 썬그라스 쓰고 잠잡니다.
    안대 대신 쓰는건데요 안대는 얼굴에 달라붙어서 싫지만
    썬그라스는 얼굴에 붙지 않아 좋습니다.
    단, 고굴형을 쓰고 잣더니 얼굴에 뻘겋게 눌린 자국이 생길수가 있으니 조심하시구요 ㅋㅋㅋ

    저는 4단으로 접히는 레이벤 썬그라스가 있어서 그게 자는데는 최고입니다.
    컴컴해야 잘자거든요

    • 봉리브르 2014.06.20 20:23 신고

      하하. 레이벤 썬그라스를 쓰고 주무시는군요.
      왠지 무거울 것 같은 느낌인데,
      그래도 컴컴해야 잘 주무신다니
      꼭 필요하겠네요.
      얼굴에 뻘겋게 눌린 자국 나면
      금세 없어질 것 같지도 않은데요? ㅎㅎ.
      4단짜리 레이벤 썬그라스는 잘 기억해 두었다가
      꼭 필요할 때 활용해 봐야겠네요..ㅎㅎ

      편안한 밤 보내세요^^

    • D00kie™ 2014.06.20 21:44 신고

      4단짜리 시방은 단종되었을 건데요?ㅋㅋㅋ
      10년이 넘은 녀석이라서요
      제 블로그에 사진이 있을 겁니다. ^^

  • 오감세 2014.06.19 10:50 신고

    오오오 명심하겠습니다.
    사실 오감세 부부는 더위를 잘 안타는, 대신 추위에는 엄청약한 사람들입니다.
    에어컨 없이도 언제 어디서나! 세상 모르고 자는 종족(?)이죠. ㅋㅋㅋ

    아니 근데!!!!!!!!!!!!
    이런 같은 체질의 부부에게서 태어난 아들이!!
    뭐만 했다하면 땀에, 잘때도 땀을 주르륵 주르륵... 억쑤로 열이 많은 체질이더라고요. 우어어
    잘 때 목뒤에 차가운 수건해서 비닐에 넣어 베개속에 넣어줘야겠네요.
    잘 참고하겠습니다. ^^

    그리고 지금 제 손에는!!!!!!!!
    1년만 미쳐라가 들려있습니다. 완전 설레입니다. 우하하하하

    • 봉리브르 2014.06.20 20:29 신고

      아, 준영군은 자면서 땀을 많이 흘리나 보군요.
      그러면 올여름엔 꼭 차가운 수건으로 목베개를
      해줘보십시요. 뇌의 온도가 내려가서
      신경을 안정시켜 주니 편안한 잠을 이룰 수 있을 겁니다..

      아, <1년만 미쳐라>를 구입하셨군요?
      저희 책이어서가 아니라 아주 좋은 책입니다.
      열심히 살아야겠다는 의지를 마구마구 북돋워주니까요.
      요즘 자기계발서 시장이 가라앉기는 했지만
      그래도 자신을 위한 공부는 늘 필요하니까요.
      감사합니다!! ㅎㅎ

  • 석이 2014.06.19 12:06

    벼개를 북쪽으로...저도 한번 해봐야 하겠는걸요 ?

    지금 현재 나의 벼개는 서쪽인데 말이에요...

    오늘 당장 해보겠습니다...좋은정보 감사해요

    • 봉리브르 2014.06.20 20:34 신고

      아, 네, 그렇게 한 번 해보시면
      좀더 숙면을 취할 수가 있다고 하네요.
      수면치료전문가가 들려준이야기이니 믿으셔도 좋을 듯합니다.
      편안한 밤 보내세요^^

  • viewport 2014.06.19 12:10 신고

    저도 어디서 들었던 기억이 납니다
    금방 잊곤 하지만 ^^ 목은 차갑게가 젤 와닿습니다

  • 2014.06.19 13:12

    여름철 열대야하면 생각만 해도 짜증이 납니다. 이번 여름엔 열대야를 이기는 비결을 알아 다행입니다.
    자기 1시간전에 에어콘을 틀어 놓아라. 지난 번 포스팅에 올린 내용이죠.
    그리고 뒷목을 차갑게 해주라. 그리고 북쪽을 향해 누워라.
    이 세가지면 무난히 여름을 넘길 것 같습니다.^^

    • 봉리브르 2014.06.20 20:36 신고

      하하. 네, 저도 열대야를 이기는 방법을
      이렇게 포스팅으로 해놓았으니 열심히
      실천해서 올여름엔 잠을 못 이루어서
      헤매는 일이 없게 되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 빈티지 매니아 2014.06.19 15:08

    재작년 여름도 한국 무지 더워서(작년도 더웠지요?)
    정말 있는 내내 십겁했더랬습니다.
    새벽 서너시에 겨우 살폿 잠드나 싶더니 금새 달아오더군요.
    사람 만나는것도 귀찮고 죙일 늘어져있다시피 했는데요
    밤에 숙면만 해도 낮에 우째 움직이겠다는 생각 절로 들었지요
    잠이 얼마나 중요한지... 올해 제발 좀 견딜만한 여름이면 좋겠습니다아^^

    • 봉리브르 2014.06.20 20:40 신고

      요즘 우리나라 여름은 동남아, 그러니까
      태국이나 베트남 같은 데보다 더 더운 것 같습니다.
      특히 보름씩, 20일씩 열대야가 계속되면
      정말 헉헉대는 느낌으로 하루하루를 보내게 되지요..
      날씨가 변했는데, 우리 몸은 아직 적응이 안 되어서
      더 힘겹다는 생각이 드는 것 같기도 하구요..

      올해도 별다를 바 없을 것 같은데요..ㅠㅠ..

  • 뽀시기 2014.06.19 15:56

    맞습니다 ...
    수면을 잘 취해야 .. 하루가 행복합니다 ....
    북쪽으로 자고 .. 목은 차갑게 ...
    오늘 당장부터 해봐야겠습니다 ㅎㅎㅎ
    봉리브르님.. 감사합니다 ^^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6.19 18:56

    아직은 밤에 선선한 바람이 불어오는데~
    열대야가 다가오는 여름이 되었다니>.< 걱정되기 시작하네요.
    더불어서 모기와의 전쟁도 한 판 보내야 할 것 같아요. 어디서 날아오는지... 방 이곳저곳을 비행하더라구요. ㅠㅠ

    • 봉리브르 2014.06.20 20:45 신고

      네, 요즘은 그래도 밤에는 선선한 바람이 불어서
      좋더라구요. 자면서도 아, 시원하다..라고 생각한답니다..ㅎㅎ
      아, 모기요..모기도 단잠을 방해하는 못된 녀석이죠.
      모기와의 한판승부도 단단히 각오를 해야겠습니다..ㅎㅎ

      편안한 시간 보내세요^^

  • 맛있는여행 2014.06.19 20:16 신고

    요즘 안그래도 더위에 잠을 설치고 있는 중입니다.
    저에게는 아주 요긴한 정보가 될 것 같네요.
    오늘부터 당장 실천해야겠습니다. ㅎㅎ
    좋은 정보 감사하게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시구요^^

    • 봉리브르 2014.06.20 20:49 신고

      네, 열대야까지 시작되면 다들
      잠을 못 이루어서 피곤한 얼굴로 나타나곤 하더라구요.
      수면치료전문가가 들려주는 이야기이니
      실제로 해보시면 도움이 될 거라고 믿습니다.

      편안한 잠 이루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