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심은 식물도 움직이게 한다!

 

관심과 칭찬은 사람에게 의욕과 열정을 불러일으킵니다.
마음 깊은 곳에서 우러나오는 애정과 관심이 있을 때
사람이든 고래든 춤추게 할 수 있습니다.

 

 

 

인간은 혼자 살 수 있는 유일한 동물이다.
한 통의 전화, 10분의 방문, 따뜻한 말 한마디가
어떤 간호사보다 큰 위안을 준다.

 

우리는 돈으로 간호사를 살 수 있지만
사랑을 살 수는 없다.

 

-레너드 캐머

 

 

 

 

아프리카 세렝게티에 있는 ‘우츄프라카치아’라는 식물을 아는지요.
초록빛 잎사귀 속에 솜털이 보송보송 나 있는 이 식물은

약간의 수분과 햇빛으로도 살아간다고 합니다.
그런데 사람의 손길이 닿기만 해도 금세 시들어 죽어버리지요.
극도의 민감함과 결벽증 때문이랍니다.

 

우츄프라카치아를 되살릴 방법이 있다고 합니다.
바로 사랑입니다.
호기심에 한 번 보고 외면하는 것이 아니라
곁에 두고 매일 사랑의 손길로 쓰다듬어주면 오래오래 산다고 합니다.

 

 

 

 

사랑은 다른 사람을 향한 따뜻한 시선입니다.
바람 한 점에도 몸을 가눌 길 없어 흔들리는 이 작은 식물도
이토록 사랑을 필요로 하는데
하물며 인간에게 사랑이 없다면 얼마나 슬픈 일인가요.
관심이 없다면 얼마나 외로울까요.

 

사랑은 거창한 게 아닙니다.
따뜻한 말 한마디, 온화한 손길, 활짝 머금은 미소가

누군가에겐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큰 힘이 됩니다.

 

 

 

 

 

그러나 중요한 건 지속적인 관심입니다.
보이기 위한 사랑, 일회적인 사랑은 서로에게 상처가 될 뿐,
결국 사랑에 대한 오해만 심어주게 됩니다.

 

당신의 시선, 그리 멀리 둘 필요 없습니다.
당신에게 가장 가까운 곳, 그곳에 머물면 됩니다.
당신 곁에 당신을 기다리는 우츄프라카치아가 많습니다.
당신의 사랑이 머무는 순간, 그들은 활짝 피어날 것입니다.

 

-김이율 <마음한테 지지 마라> 중에서

 

댓글16 트랙백0

  • 티코햄 2014.03.02 11:23

    따듯한 눈길 쏘고 있습니다. 지금.. 바로 실천중

    답글 수정

    • 봉리브르 2014.03.02 19:50 신고

      하하. 오늘 따뜻한 눈길 쏘시느라고
      힘 좀 들으셨겠습니다..ㅎㅎ
      그래도 그 따뜻한 눈길을 많으신 분들
      아주 행복한 마음으로 보내셨을 거라고 믿습니다..^^

      수정

  • mindman 2014.03.02 13:27 신고

    옆에서 목인동님이 관심과 배려가 식물을 살리는 것이라고 얘기하시는군요.
    눈길 한 번 더 주고......
    식물은 주인의 발작국 소릴 들으며 자란답니다.

    저는 공식 일정을 끝마쳤습니다.
    항상 관심 기울여주긴 것에 감사드립니다.

    답글 수정

    • 봉리브르 2014.03.02 19:53 신고

      네, 식물들이 주인의 발자국 소리 들으면서
      자란다는 말 저도 들은 적 있는 것 같습니다.
      그만큼 애정을 가지고 돌보면
      식물과도 교감을 할 수 있는 것이겠지요.

      바쁘신 일정 끝내고 달콤한 휴식을 갖고 계시겠군요.
      뜻깊은 일을 하고 계시는 모습이 참 뵙기 좋습니다..^^

      수정

  • 배고준 2014.03.02 16:31 신고

    어디선가 많이 들어본 이름이라 했더니 예전에 토니안씨가 불렀던 솔로곡 중에 같은 제목이 있었어요.
    딱히 토니안씨 팬은 아니지만 (지금은 있던 팬들도 달아났겠죠 아마 ^^;;;) 특이한 제목이라서 기억하고 있었습니다.

    처음 죽이는 것도 다시 살리는 것도 사람 손길이라는 게 신기합니다.

    ... 그런데 애초에 건드리지 않으면 시들 필요도 없잖아! 같은 핵심에서 벗어난 생각도 하는 중입니다 ^^

    주말 마무리 잘 하시고 활기찬 한 주 되시길 바랍니다 ^-^

    답글 수정

    • 봉리브르 2014.03.02 19:55 신고

      하하. 네, 천시성님다우신 생각입니다.
      애초에 건드리지 않으면 시들 필요도 없잖아! 같은 생각이요..ㅎㅎ
      얘기인즉슨 사랑보다도 지속적인 관심을
      기울이는 게 더 필요하다는 말 같습니다..

      오늘 남은 시간도 여유로운 마음으로 잘 마무리하시기 바랍니다..^^

      수정

  • 여강여호 2014.03.02 18:29 신고

    심지어 식물도 그럴진대
    사람이야 오죽하겠습니까.
    새삼 주위를 되돌아보게 됩니다.

    답글 수정

    • 봉리브르 2014.03.02 19:57 신고

      식물도, 동물도, 그리고 사람도
      다 사랑과 관심을 가져주어야만 생기있게
      피어나는 듯합니다. 반대로 사랑받지 못하게 되면
      살아 있되 살아 있는 것이 아닌
      무기력한 존재가 되고 마는 것 같구요..^^

      수정

  • 맛있는여행 2014.03.02 21:54 신고

    관심과 사랑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알겠군요.
    우리 사회의 소외된 사람들에게 너무나 필요한 것 같구요.
    주위를 둘러볼줄 아는 눈은 가져야 겠습니다.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십시요^^

    답글 수정

    • 봉리브르 2014.03.03 19:33 신고

      관심을 갖느냐 아니냐에 따라
      바로 눈앞에 어떤 일이 벌어져도
      못 보고 지나가는 일은 없을 듯합니다.
      요즘 그런 사람들이 너무 많은 것 같거든요.
      그럴 수밖에 없는 부누이기로 몰아가는 경향도 있긴 하지만요..

      편안한 시간 보내세요^^

      수정

  • 포장지기 2014.03.03 03:26 신고

    사람들에게도 관심만큼 중요한게 없죠^^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월요일 되세요^^

    답글 수정

    • 봉리브르 2014.03.03 19:34 신고

      넵! 잘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따뜻하고 편안한 저녁 보내세요^^

      수정

  • 오감세 2014.03.03 12:43 신고

    관심과 애정을 갖고 진심으로 대하면...
    부부사이는 물론 자녀를 키우는데도 모든 면에서 좋은 결과가 있을거라고 생각해요. ^^
    저도 늘 노력은 하고 있는데, 가끔은 정말 못하고 후회도 해요. ㅠㅠㅠㅠ

    답글 수정

    • 봉리브르 2014.03.03 19:35 신고

      오감세님은 충분히 관심을 가지고
      자녀를 키우고 계시는 것 같던데요..
      그런 모습이 너무 따사로워 보여서
      참 좋습니다.. 편안한 시간 보내세요^^

      수정

  • ree핏 2014.03.03 14:17 신고

    오~ 주변이 따뜻해지는 기분이예요. ^^
    서로가 서로에게 관심을 가져주는 것이 평범하지만 가장 특별해질 수 있는 방법이네요.
    // 우선은 좋아한다는 표현이니까요~

    답글 수정

    • 봉리브르 2014.03.03 19:36 신고

      바로 옆에 있으면서도 무심한 것은
      정말 없느니만 못한 것 같습니다..ㅎㅎ

      오늘도 바람이 꽤나 차갑네요.
      삼남매님 모두 따뜻한 저녁 보내세요^^

      수정

TISTORY 블로그 / 디자인 CMSFactory.NET / 수정 BONLIV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