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흔이후 나의 가치를 발견하다

 

마흔이후 나의 가치를 발견하다

 

 

-여자든 남자든 어떤 사람을 평가할 때,

이양이 아닌 그 사람의 어딘가에서 빛나고 있는

정신, 혹은 존재 그 자체를 그대로 받아들일 수 있을 때가 중년이다.

 

-잃어버린 것에 대한 준비란

준비해서 잃어버리지 않도록 하는 것이 아니다.

잃어버린다는 사실을 받아들일 수 있는

마음의 태세를 늘 갖추고 있는 것을 의미한다.

 

-생각해보면 타인이 육친이 되는 변화란

거의 기적에 가까운 것이다.

이런 식으로 부모와 사별하는 쓸쓸한 운명을

신이 보상해 주는 것이라고 생각하게 된다.

 

 

 

 

-나는 요즈음 중년이 되어

개인적인 생활에서든 직장에서든

언뜻 봐서 손해보는 일을

자진해서 떠맡을 줄 아는 사람이야말로

매력적인 사람이라는 생각이 든다.

 

-어느 정도 나이가 들게 되면

이미 겉으로 드러나 보이는 인생의 행, 불행에 대해

정확하게 알 수 있게 된다.

 

-인생이란 물질적으로 풍족하더라도 괴롭고,

부족해도 괴롭다는 사실을 깨닫는 일이다.

 

 

마흔이후 나의 가치를 발견하다

 

댓글0 트랙백0

TISTORY 블로그 / 디자인 CMSFactory.NET / 수정 BONLIVRE